‘질투의 화신’ 조정석, 고경표에 “친구 그만하자”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고경표, 조정석 / 사진=SBS '질투의 화신' 캡처

배우 고경표, 조정석 / 사진=SBS ‘질투의 화신’ 캡처

‘질투의 화신’ 조정석이 고경표에게 절교를 선언했다.

28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는 고정원(고경표)에게 표나리(공효진)를 향한 속마음을 고백하는 이화신(조정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화신은 고정원에게 “미안하다 나 표나리가 좋다. 나 표나리한테 고백할거야. 우리 친구 그만하자”고 말했다.

고정원은 “표나리한테 고백하는 것도, 나랑 친구 그만하는 것도 안된다”고 소리쳤다.

그러자 이화신은 “그러면 너희 등만 바라보면서 살라는 거냐”며 “나도 표나리 손잡고 싶고, 키스하고 싶고, 자고 싶다”고 말해 고정원을 도발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