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갓세븐 영재 “어린시절 버릇 때문에 이마 비었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갓세븐 JB, 영재 / 사진=네이버 V앱 캡처

갓세븐 JB, 영재 / 사진=네이버 V앱 캡처

갓세븐 영재가 어린시절 버릇을 고백했다.

갓세븐 JB와 영재는 28일 방송된 네이버 V앱 ‘GOD2DAY’에 출연했다.

이날 영재는 JB와 헤어스타일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던 중 자신의 어린시절을 언급했다.

영재는 “어릴 때 스트레스 받으면 이마 쪽 머리카락을 뽑고 그랬다”고 말했다.

이어 “어느 날 엄마가 무슨 일 있었냐고 물어보시더라. 아무 일 없다고 했는데 거울 보니까 이마가 다 비어있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