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의 비밀’ 소이현, 손장우 앞에서 눈물 “우리 마음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소이현, 손장우 / 사진=KBS2 '여자의 비밀' 캡처

배우 소이현, 손장우 / 사진=KBS2 ‘여자의 비밀’ 캡처

‘여자의 비밀’ 소이현이 가슴 절절한 모성애를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여자의 비밀’에서는 유마음(손장우 분)과 반나절을 함께한 강지유(소이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지유는 유회장(송기호 분)에게 마음이와의 시간을 허락 받았다.

유회장은 “마음이 엄마가 알면 속 썩일테니 저녁만 먹고 보내줘. 잠은 집에서 자야한다”며 두 사람이 함께 하는 것을 허락했다.

강지유는 친엄마인지 모른 채 자신을 따르는 마음이를 사랑스럽게 바라보며 집에 데려가 박복자(최란 분), 강지찬(권시현 분), 한남자 사장(연운경 분)에게 인사시킨 뒤 방에 들어와 책을 읽어줬다.

곧 목이 매인 강지유는 마음이를 끌어 안고 눈물을 흘렸다. 그러자 마음이는 이유도 알지 못한 채 강지유를 위로해 감동을 안겼다.

강지유는 “마음아, 마음아 우리 마음이”라고 부르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