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갓세븐, 랜덤 플레이 댄스 실패 ‘엉망진창’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갓세븐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캡처

갓세븐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캡처

‘주간아이돌’ 갓세븐이 랜덤 플레이 댄스 도전에 실패했다.

2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갓세븐이 출연한 가운데 랜덤 플레이 댄스에 도전했다.

이날 갓세븐은 신곡 홍보를 위해 랜덤 플레이 댄스에 성공해야했다.

새 타이틀곡 ‘하드캐리’를 시작으로 수록곡들이 쏟아지자 안무 대형은 점점 망가졌고 몇몇 멤버들은 안무를 기억하지 못해 커닝을 해 웃음을 안겼다.

특히 영재는 혼자서 알맞은 안무를 췄음에도 불구, 틀린 것으로 오해받아 억울함을 호소했다.

갓세븐은 랜덤 플레이 댄스에 실패했고 데프콘은 ‘하드캐리’ 2배속 댄스 기회를 주겠다고 말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