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화요비, 수술복 사랑부터 전남친 S까지… ‘엉뚱 매력 발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가수 화요비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가수 화요비와 김구라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가수 화요비가 폭소 만발 토크를 펼친다.

28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걸크러시 유발자들 특집으로 꾸며져 화요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화요비는 과거 맹장수술 후 “(수술복) 새 거 하나만 달라”고 간호사에게 직접 요청하며, 간호사와 수술복을 두고 쟁탈전을 벌였던 사연을 공개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화요비는 또 김구라가 자신의 이상형이라며 적극적으로 대쉬해 김구라의 진땀을 쏙 빼놓았다. 화요비는 김구라의 장점을 끝없이 늘어놓는 동시에 거침없는 돌직구로 ‘김구라 킬러’로 활약했다고 전해졌다.

화요비는 이어 ‘전남친 S군’이 ‘라디오스타’에서 자신과의 결별을 언급해 화제가 된 직후 우연히 같은 포장마차에서 S군을 어색하게 만났던 사연을 고백하기도 했다. 그는 당시 자신에게 쏠리는 사람들의 시선에 당황해 말이 꼬여 이상한 인사를 건넸다고 밝히며 당시를 재연했다.

‘라디오스타’는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