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들’, 누적관객 30만 돌파..내년에는 일본 간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날들' 주역들/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그날들’ 주역들/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고(故) 김광석이 부른 노래로 만들어진 대형 창작 뮤지컬 ‘그날들’이 누적관객 30만을 돌파하며 올 하반기 공연계를 장악했다.

대형 라이선스 뮤지컬이 쏟아지는 공연계에서 ‘그날들’은 초, 재연 당시 객석 점유율 96%를 기록함은 물론, 그해 열린 전 뮤지컬 시상식에서 창작 뮤지컬 부분의 모든 상을 수상하며 창작 뮤지컬계의 새 지평을 열었다.

여기에 리얼리티를 보강하여 한 층 더 업그레이드된 작품. 돌아온 이번 삼연은 누적관객 30만 돌파라는 쾌거를 이루며 작품성과 흥행성을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 특히 2016년은 고 김광석 20주기를 맞이하는 해로, 이 같은 결과는 더 의미있게 다가온다.

창작 뮤지컬로는 단연독보적인 행보를 걷고 있는 ‘그날들’은 이 성과에 힘입어 내년 2월,일본에서 의공연을 발표했다.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로,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그 가치를 인정받고 우리의 이야기와 노래의 힘을 알리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20년전 사라진 ‘그날’의 미스터리한사건을 쫒는 현재의 이야기를 그린 ‘그날들’은 탄탄한 스토리와 짜임새있는 전개로, 관객과 평단의호평속에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정학 역에 유준상, 이건명, 민영기, 오만석이 캐스팅됐으며, 무영 역에 오종혁, 지창욱, 이홍기, 손승원 등이 출연한다.

오는 11월 3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