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일기’ 이상민母, 노인분장 한 아들 알아보지 못하고 “누구세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이상민/MBC '미래일기'

이상민/MBC ‘미래일기’

‘미래일기’ 이상민이 노인으로 변신했다.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MBC ‘미래일기’에는 이상민이 출연, 미래로의 시간여행을 떠나는 내용이 선공개됐다.

이상민은 노인분당을 한 채 미래여행에서 자신의 엄마를 만나기 위해, 엄마가 있는 식당으로 몰래 찾아갔다. 이상민은 엄마가 자신을 단번에 알아볼까 걱정했지만, 예상과 달리 전혀 알아보지 못해 거꾸로 당황해했다. 의외에 상황을 마주한 이상민은 “내가 누군지 모르겠어요?”라며 엄마에게 가까이 다가갔지만, 엄마는 “모르겠는데요.. 누구세요?”라고 말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엄마의 뒷자리에 앉아 그동안 자신이 잘 몰랐던 엄마의 속내를 듣던 이상민은 엄마가 앉은 뒤를 돌아보지 못하고 주저주저하는 등, 그동안 시청자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던 기존과는 전혀 다른 면모를 보였다.

시즌제 예능으로 시작하는 ‘미래일기’ 첫 회에는 이상민, 박미선-이봉원 부부, 그리고 격투기 선수 김동현과 엄마가 출연, 미래로 떠나는 특별한 여행을 통해, 현재의 소중함과 가족에 대한 고마움을 느끼게 하며 시청자들에게 진한 감동과 웃음을 전달할 예정이다.

‘미래일기’는 오는 2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