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컴백과 동시에 중국 음원차트 1위…역시 ‘하드캐리’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그룹 갓세븐 / 사진제공=JYP

그룹 갓세븐 / 사진제공=JYP

그룹 갓세븐(GOT7)이 중국 음원차트 정상에 올랐다.

오늘(27일) 첫 공개된 갓세븐의 신곡 ‘하드캐리’가 발매와 동시에 중국 최대 음원사이트인 ‘쿠고우'(Kugou) 한국차트에서 당당히 1위에 오르며, 중화권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입증했다.

쿠고우는 회원 수 6억 명을 자랑하는 중국 최대 음악 사이트로, 쿠워(Kuwo), QQ뮤직과 함께 중국 내 TOP3 음악 플랫폼으로 꼽힌다.

갓세븐은 컴백과 함께 두 번째 정규앨범 ‘FLIGHT LOG : TURBULENCE’의 온, 오프라인 발매를 시작하며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새 타이틀곡 ‘하드캐리’는 파워풀한 808베이스와 독특한 신스리드 사운드가 돋보이는 EDM TRAP 장르의 넘버로, 자유분방한 갓세븐의 이미지와 잘 어울리는 신나는 비트가 강한 중독성을 자랑한다.

국내외에서 탄탄한 팬덤을 구축하였으며, 올해 상반기 아시아 각국을 포함하여 미국 5개주를 아우른 월드 투어를 성료한 ‘글로벌 아이돌’ 갓세븐의 컴백 활동에 많은 기대가 모아진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