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가을 숙녀가 되다…매력 넘치는 비하인드 컷까지[화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오마이걸이 텐아시아에서 발행하는 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 사진= 오세호 작가, 장소 제공=제이윙 스튜디오(j-wing.co.kr)

오마이걸이 텐아시아에서 발행하는 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 사진= 오세호 작가, 장소 제공=제이윙 스튜디오(j-wing.co.kr)

그룹 오마이걸이 텐아시아가 발행하는 매거진 ’10+Star'(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오마이걸은 최근 진행된 텐플러스스타와의 인터뷰 화보 촬영에서 소녀와 여인을 넘나들며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오마이걸 멤버들은 활동을 하면서 겪거나 느꼈던 점들을 솔직하게 전했다. 콘서트에서 유아와 함께 춤을 선보인 효정은 “지금껏 감춰왔던 나의 섹시함을 보여줄 수 있어서 좋았다”고 웃으며 털어놓았다. 멤버들에게 각각 어울리는 애교 표정을 추천해준다는 비니는 “직캠을 찾아본다. 그러면 내가 전혀 알지 못했던 멤버들의 표정을 발견할 수 있는데 그게 정말 재밌다”고 밝혔다. 그런가 하면, 팀내 유일한 미성년자인 아린은 술 이야기를 꺼내 언니들에게 웃음을 안겨줬다는 후문이다.

오마이걸이 텐아시아에서 발행하는 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 사진= 오세호 작가, 장소 제공=제이윙 스튜디오(j-wing.co.kr)

오마이걸이 텐아시아에서 발행하는 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 사진= 오세호 작가, 장소 제공=제이윙 스튜디오(j-wing.co.kr)

뿐만 아니라, 무대로는 다 담을 수 없었던 멤버들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촬영장 비하인드 컷도 확인할 수 있다. 카메라 셔터를 누를 때마다 카리스마 넘치는 포즈와 표정을 선보이며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했던 지호가 부끄러워하는 모습, 무대 위에서는 상큼한 요정 같기만 했던 승희의 사뭇 진지한 표정, 오마이걸 멤버들의 끈끈한 우정이 느껴지는 ‘애정샷’ 등 다양한 비하인드 컷을 실었다.

더 자세한 오마이걸의 화보와 인터뷰는 ’10+Star'(텐플러스스타) 10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오마이걸이 텐아시아에서 발행하는 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 사진= 오세호 작가, 장소 제공=제이윙 스튜디오(j-wing.co.kr)

오마이걸이 텐아시아에서 발행하는 텐플러스스타 10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 사진= 오세호 작가, 장소 제공=제이윙 스튜디오(j-wing.co.kr)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