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서유리 “남친에게 차이고 20kg 감량”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성우 서유리 / 사진제공=KBS2 '1대100'

성우 서유리 / 사진제공=KBS2 ‘1대100’

성우 서유리가 다이어트 비법을 털어놨다.

서유리는 오늘(27일) 방송되는 KBS2 퀴즈 프로그램 ‘1 대 100’에 1인으로 출연해 100인과 경쟁하며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MC 조충현 아나운서는 “연관 검색어에 ‘서유리 몸매’가 있을 정도로 서유리 씨의 다이어트가 화제가 되었다”고 언급했다.

이에 서유리는 “지금도 마른 체형은 아니지만 20kg 정도 감량했다”며 “남자친구한테 차이고 내환이 많아 두 달 정도 걸렸다”고 고백했다.

이에 조충현 아나운서가 “운동을 따로 한 건가?”라고 묻자, 서유리는 “어릴 때 돈 없던 시절에 버스 3~4 정거장 전에 내려서 계속 걸었다”며 “밥그릇도 간장 종지로 바꿨다. 반찬은 다 먹되, 밥은 딱 세 숟가락만 먹었다. 모든 다이어트 방법 중 가장 합리적인 것 같다”고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는 서유리 외에 개그우먼 신봉선도 출연,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할 예정이다. 오후 8시 55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