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정, 박해진과 호흡 맞추나?… “‘맨투맨’ 출연, 긍정적으로 논의 중”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김민정 / 사진=텐아시아 DB

김민정 /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김민정이 JTBC ‘맨투맨’ 출연을 논의 중이다.

27일 김민정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김민정이 ‘맨투맨’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민정은 차도하 역을 맡아 박해진·박성웅 등과 호흡을 맞출 전망이다.

차도하는 여고시절부터 한류스타 배우 여운광(박성웅)의 팬클럽을 이끌어 온 열렬한 팬으로, 여운광이 소속된 엔터테인먼트에 팬 매니저로 취직하여 성공한 팬의 역대급 사건을 터뜨리는 인물이다.

한편 ‘맨투맨’은 초특급 한류스타 여운광(박성웅)의 경호를 맡게 된 국정원 고스트 요원 김설우(박해진)와 그를 둘러싼 수많은 숨은 맨(Man)들의 활약을 그린 드라마. 내년 상반기 방영을 목표로 100% 사전제작 된다. 10월 초 첫 촬영에 들어간다. ‘리멤버-아들의 전쟁’ 이창민 PD가 연출을 ‘태양의 후예’ 김원석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