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효정·유아·비니, ‘웃찾사’ 출격…남자의 환상 재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오마이걸 선공개 영상 / 사진제공=SBS '웃찾사' 영상 캡처

오마이걸 선공개 영상 / 사진제공=SBS ‘웃찾사’ 영상 캡처

걸그룹 오마이걸 효정, 유아, 비니가 웃찾사에서 개그를 선보인다.

SBS ‘웃음을 찾는 사람들(이하 웃찾사)’ 제작진은 오늘(28일) 방송을 앞두고, 오마이걸의 효정, 유아, 비니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세 사람은 ‘웃찾사’의 ‘환상 속의 그녀’에 출연할 예정이다. 홍현희, 이은형, 맹승지 등 유명 개그우먼들이 포진한 ‘환상 속의 그녀’는 여자에 대한 환상을 가지고 있는 남자에게 생생한 현실을 보여주는 코너다.

효정, 유아, 비니는 해당 코너에서 남자들의 환상을 능청스럽게 재현할 예정. 녹화를 앞둔 이들은 “선배님들께서 유용한 팁을 많이 알려주셨다. 아직 부족하지만, 열심히 하겠다”며 쉬지 않고 연습에 매진했다는 후문이다. 제작진이 선공개한 영상 속에서는 코너의 하이라이트인 웃음 연기를 위해 연습을 거듭하고 있는 장면이 살짝 공개됐다.

세 사람은 숙소생활을 함께 하고 있는 오마이걸의 실제 모습도 언급했다. 유아가 “의외의 모습도 있다”고 운을 떼자 비니는 “정말 ‘환상 속의 그녀’처럼 상큼 발랄한 모습도 있는 것 같고, 생각보다 되게 엽기적인 모습도 많이 있다. 반반인 것 같다”며 “아침에 일어나면 일단 다들 호빵맨”이라고 고백했다. 효정은 “귀엽고 깜찍한 잠옷을 입는 멤버도 있지만, 저는 냉장고 바지도 가끔 입는다”고 밝혔다.

오마이걸이 활약할 ‘웃찾사’는 이날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