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투의 화신’ 박은지, 이정재와 친분샷 ‘다정’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이정재, 박은지 /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이정재, 박은지 /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박은지가 이정재와 함께 찍은 친분샷을 공개했다.

박은지는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이정재와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박은지는 당일 오전 서울에서 열린 한 행사장에 단독 진행자로 나서 브랜드 홍보대사인 이정재와 만났다.

공개된 사진에서 박은지와 이정재는 행사장에서 만나 다정히 선 채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드러냈다. 박은지는 이정재 옆에서 설렘 가득한 미소와 함께 소녀 같은 수줍은 표정을 지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의 남다른 패션 스타일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박은지는 블랙 앤 화이트 패션으로 세련되고 깔끔한 멋을 냈으며, 이정재는 블루 컬러 수트에 화이트 셔츠를 매치해 완벽한 수트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특히 박은지는 사진과 함께 과거 이정재와 만났던 사연을 공개했다. 박은지는 “초등학교 6학년 때 사생대회에 나갔다가 이정재 님과 사진도 찍고 싸인도 받았는데. 그때도 뵙고 너무 잘생겨서 충격 받았는데. 그 미모 그대로네요. 이 말 전하면서 사진 함께 찍었어요”라는 글을 남기며 특별했던 추억을 떠올렸다. 십수 년이 지나 전문 방송인으로 성장해 무대에 나란히 서서 성공한 팬임을 입증했다.

한편 박은지는 최근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 아나운서 박진 역을 맡아 배우로 활약 중이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