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녀’ 최지우, 전혜빈에 “너 하자있는 변호사야”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최지우, 전혜빈 / 사진=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캡처

배우 최지우, 전혜빈 / 사진=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캡처

배우 최지우가 전혜빈에게 독설했다.

26일 첫 방송된 MBC 새 월화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이하 캐리녀)에서는 동생 박혜주(전혜빈)의 재판을 돕는 사무장 차금주(최지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혜주는 아는 교수의 부탁으로 가출 청소년 강간 사건을 맡으려 했다.

그는 이복 언니이자 사무장인 차금주에게 사건 서류를 보여주며 억울한 상황에 놓인 피고의 사연을 전했고, 이를 듣던 차금주는 박혜주에게 “아직 여유 있네. 확실히 자격증이 있어서 그런가?”라고 말했다.

이어 차금주는 영문을 몰라하는 박혜주에게 “너 하자있는 변호사야. 승률 신경 써야지”라고 덧붙여 박혜주에 독설했다.

‘캐리녀’는 특유의 매력과 재치로 서초동 바닥을 주름잡던 여성 사무장 차금주가 꿈과 사랑을 쟁취하며 재기에 성공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