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훈, ‘황금주머니’로 브라운관 신고식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이시훈 / 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시훈 / 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시훈이 첫 브라운관 신고식을 치룬다.

이시훈은 MBC 새 일일특별드라마 ‘황금주머니’ 캐스팅 됐다. 그는 극중 사귀정(유혜리)의 비서이자 조력자 김군을 연기할 예정이다.

이번 드라마로 공중파 안방극장에 신고식을 치르는 이시훈은 ‘미스 프랑스’ ‘월남스키부대’ ‘경숙이, 경숙이 아버지’ ‘술과 눈물과 지킬앤하이드’ ‘웃음의 대학’ 등 다수의 연극 무대를 통해 꾸준히 활동해 온 만큼 안정적인 연기력과 다채로운 매력을 갖춘 배우다.

이미 그는 대학로에서는 개성 있는 비주얼과 탁월한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기대주이기도 하다. 또한, 연극을 비롯 스크린에서도 조금씩 얼굴을 내 비춘 그는 이번 브라운관 데뷔를 통해 이제껏 보아 왔던 매력에서 더 업그레이드 된 매력을 드러낼 것으로 보여 그를 지켜 본 고정 팬들은 물론 연극 매니아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다.

이시훈이 출연하는 ‘황금주머니’는 천재 외과의사가 만두장인으로 성공하며 가족과 사랑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워킹맘 육아대디’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