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스페셜-혼방시대’ BJ 대도서관, 봉만대 감독 앞에서 즉석 오디션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스페셜-혼방시대'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SBS 스페셜-혼방시대’ /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BJ 대도서관이 봉만대 감독 앞에서 즉석 오디션을 펼쳤다.

25일 방송된 ‘SBS스페셜-나 혼자 방송 전성시대 혼방시대’에서는 영화감독 봉만대가 인터넷 1인 방송을 탐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봉만대는 BJ 대도서관을 찾았다. 봉만대는 대도서관에게 건강한 인터넷 방송 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대도서관과 함께라면 금방 인터넷 방송 스타가 될 수 있을 것 같아 찾아왔다고 밝혔다. 이에 대도서관은 “오히려 제가 감독님 영화에 출연하고 싶다”고 말했다. 대도서관의 말에 봉만대는 곧장 대도서관의 몸매를 훑어봐 웃음을 자아냈다.

대도서관은 즉석에서 봉만대 감독 앞에서 연기를 펼쳤고 봉만대는 “아내의 허락부터 받으라”며 웃었다. 이들의 만남을 본 시청자들은 곧바로 별풍선(시청료)를 보냈고, 별풍선에 비판적인 입장을 취하던 봉만대는 어느덧 집착하는 모습을 보이며 너스레를 떨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