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갑순이’ 송재림-김소은, 결국 이별..’씁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우리 갑순이'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우리 갑순이’ 방송화면 캡처

‘우리 갑순이’ 속 송재림, 김소은이 이별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극본 문영남, 연출 부성철)에서는 양가의 반대에 이별하게 된 갑순(김소은)과 갑돌(송재림)의 모습이 담겼다.

갑순과 갑돌은 양가의 반대를 이기지 못하고 결국 이별을 맞았다. 자신들의 이별을 환영하는 가족들을 보며 씁쓸해했다.

이후 갑돌은 우연히 한 남성 앞에서 웃고 있는 갑순을 발견하고 적지 않은 충격을 받았다. 잠까지 설치며 질투심을 느끼는 갑돌과 마찬가지로 잠을 이루지 못하는 갑순의 모습은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