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K2′ 송윤아, 윤아 소식에 분노폭발..’섬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더 케이투'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더 케이투’ 방송화면 캡처

송윤아의 분노가 폭발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더 케이투'(THE K2, 극본 장혁린, 연출 곽정환)에서는 안나(임윤아)의 근황을 전해 듣고 분노하는 유진(송윤아)의 모습이 담겼다.

유진은 대선을 앞두고 한껏 예민하고 불편한 심기로 주변인들을 단속시켰다.

특히 그는 김실장(신동미)에게 안나의 근황을 듣고 참았던 분노를 폭발했다. 안나가 간밤에 유명 디자이너에게 사진을 찍혔고, 이는 각종 SNS를 통해 퍼지고 있다는 것이다.

유진은 “대선 앞두고 다들 왜 이러느냐”고 언성을 높였다. 이어 “그냥 내 눈앞에 있는 게 편하겠다”고 계획을 변경했다.

대중 앞에서는 단아하고 서민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지지를 얻은 유진. 그의 이면에는 권력욕과 잔인삼이 도사리고 있다. 유진을 연기하는 송윤아는 서늘한 표정과 끓어오르는 분노를 제대로 표현해내며 극에 긴장감을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