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음악중심’ 김민재 “매주 행복했다”..김새론 끝내 눈물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민재가 ‘쇼!음악중심’을 마치며 “매주 행복했다”고 말했다.

김민재는 24일 오후 방송된 MBC ‘쇼!음악중심’을 끝으로 하차했다.

그는 “MC를 시작한 것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마지막 방송이라니, 아쉽다”며 “매주 ‘쇼!음악중심’ 덕분에 행복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더 좋은 작품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김민재와 진행호흡을 맞춘 김새론은 끝내 눈물을 보였다.

김민재의 자리는 이수민과 아스트로 차은우가 메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