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네기’, 박소담-정일우, 아찔한 비밀연애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 방송화면 캡처

tvN 금토드라마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극본 민지은 원영실, 연출 권혁찬 이민우) 속 박소담이 정일우와의 핑크빛 열애를 시작했다.

지난 23일 방송에서는 서로를 향한 마음을 확인한 하원(박소담)과 지운(정일우)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하늘집에서는 연애 금지’라는 강회장(김용건)과의 계약조건 때문에 비밀 연애를 할 수밖에 없는 하원과 지운은 함께 있다가도 서우(이정신)가 나타나자 허겁지겁 지운을 숨기고 목을 가다듬는 소리로 신호를 보내는 등 나름 치밀한 모습으로 비밀연애를 이어가며 연애 초보답게 귀여움을 보여줬다.

또 하원과 서우의 열애설에 지운은 귀여운 질투를 보여주며, ‘운하커플’의 달콤한 로맨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하지만 연애 초보 두 사람의 방심으로 비밀연애는 실패로 돌아갔다. 방송 말미, 둘의 애정행각이 강회장에게 발각되면서 하원이 하늘집을 떠나라는 말을 듣게 된 것. 과연 이들의 연애가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관심과 걱정이 이어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