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프리티 랩스타3’ 도끼, 파이널 트랙 프로듀서…주제는 ‘미인’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전소연, 나다/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3' 방송화면

전소연, 나다/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3’ 방송화면

파이널 트랙 프로듀서 도끼가 등장했다.

23일 방송된 Mnet ‘언프리티 랩스타3’에서는 파이널 트랙이 공개됐다.

이날 전소연, 나다, 애쉬비, 자이언트 핑크는 세미파이널에 진출했다. 그리고 파이널 트랙의 프로듀서로 도끼가 소개됐다.

도끼는 “파이널 곡은 ‘미인’이라는 주제로, 각자 기준에서 본인 스타일로 소화하시면 될 것 같다”고 소개했고, 이에 래퍼들은 열정을 불태우며 각오를 다졌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