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시언 “주연 기회 온다면 잡고 싶다”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이시언, 정경호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배우 이시언, 정경호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나 혼자 산다’ 이시언이 배우로서 욕심을 드러냈다.

2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시언이 배우 정경호를 만나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정경호는 이시언에게 “‘W’ 촬영 다 끝났냐”라며 말문을 띄웠다. 이시언은 “재밌었다”라며 “실은 난 진짜 주연이 한 번 되보고 싶다”라고 답했다. 이어 이시언은 “정대윤 감독(‘W’ 감독)님한테 물어봤다. ‘내가 강철 오디션에서 연기를 잘했다면 어땠을 것 같냐’ 라고. 감독님이 ‘안되지’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시언은 추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주어진 역할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러나 배우는 누구나 한 번 쯤 주연을 꿈꾸지 않을까 한다”라며 “혹시나 기회가 온다면 기회를 잡을 수 있는 능력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