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용팝 “1년 6개월 만의 컴백…첫 정규앨범 애정 가지고 준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크레용팝 금미가 멋민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크레용팝 금미가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 사진=서예진

걸그룹 크레용팝이 정규 1집을 발표한 가운데, 팬들을 향한 감사의 말을 남겼다.

크레용팝은 23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 진행된 정규 1집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 참석해 “1년 6개월이란 시간이 짧지 않은 시간인데, 크레용팝을 잊지 않아주신 것 같아 감사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크레용팝 금미는 “첫 정규앨범이라 모든 멤버가 애정을 가지고 참여했다. 이번 앨범을 통해 그동안 우리가 보여줄 수 없었던 모습들을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금미는 “우리가 그동안 한 번도 팬송을 들려드린 적이 없었다. 첫 번째 정규앨범이고, 오랫동안 팬들이 우릴 기다려주신 것에 감사하는 마음을 팬송에 담아보려고 했다”며 “가사에 그동안 발표했던 노래 제목들이 들어갔다”고 귀띔했다.

또, 크레용팝은 “팬송 제목이 ‘스케치북’이 아니었다”며 “그런데 우리가 노래 제목을 팬클럽 이름으로 하고 싶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크레용팝이 1년 6개월 만에 발표한 정규 1집 타이틀곡 ‘두둠칫’은 남성 듀오 원투 출신 오창훈과 구피의 박성호가 작사·작곡한 레트로 디스코로, 인터넷 유행어를 차용한 재기 넘치는 가사와 퍼포먼스가 인상적인 곡이다.

크레용팝은 오는 26일 오전 0시 정규 1집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