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스틱’ 김현주 “‘K2’ 첫방? 우리끼리 잘 해내는 게 중요”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김현주 /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배우 김현주 /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배우 김현주가 경쟁작 ‘The K2’ 첫 방송에 대해 언급했다.

김현주는 23일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세트장에서 열린 JTBC 금토드라마 ‘판타스틱’ 기자간담회에서 ‘The K2’ 첫 방송에 대해 “경쟁작이 있다는 건 좋은 일”이라고 밝혔다.

그는 “저희만의 색깔이 따로 있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지 않는다”며 “시청률에 신경쓰기 보다는 우리끼리 잘 해내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앞으로 전개에 대해선 “이제부터 본격적인 멜로가 시작된다. 흔히들 말씀하시는 ‘로코’를 기대하셔도 좋다”며 “앞으로도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판타스틱’은 이판사판 ‘오늘만 사는’ 멘탈갑 드라마 작가 이소혜(김현주)와 ‘똘끼충만’ 발연기 장인 톱스타 류해성(주상욱)의 짜릿한 기한 한정 연애담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