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타스틱’ 주상욱, 반전 눈물의 의미는?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주상욱 / 사진제공=에이스토리

주상욱 / 사진제공=에이스토리

‘판타스틱’ 주상욱의 반전 눈물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판타스틱’(연출 조남국, 극본 이성은, 제작 에이스토리)측은 23일 주상욱(류해성 역)의 애틋한 눈물이 담긴 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주상욱은 그간 핵웃음을 선사했던 허세작렬 발연기 장인‘발카프리오’모습은 찾아볼 수 없다. 장난기 없는 진지한 얼굴로 심각하게 고민하는 듯한 표정이다.

특히 흘러내리는 눈물이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안타깝게 만든다. 게다가 주상욱이 있는 장소는 지난 6회 이소혜(김현주 분)와 류해성의 달달하고 영화 같은 키스신이 펼쳐졌던 그 낚시터로, 추억이 생생히 남아있는 장소에 홀로 찾아가 하염없이 눈물만 흘리는 주상욱의 모습은 이제 막 시작되는 로맨스의 위기감과 더불어 과연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주상욱의 반전 매력도 눈길을 끈다. 지금까지 유쾌한 매력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던 주상욱이지만 공개된 사진만으로도 애절하고 아련한 감정이 뚝뚝 흘러넘치며 새삼 그의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을 입증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불어 류해성이 언제쯤 이소혜의 시한부를 알게 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는 상황에서 그의 변화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판타스틱’ 제작진은 “오늘 7회에서는 소혜와 해성을 비롯해 인물 간 변화와 쫄깃한 반전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다. 기대해 달라”고 밝히며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판타스틱’은 오늘만 사는 드라마 작가 이소혜와 ‘똘끼충만’발연기 장인 톱스타 류해성의 짜릿한‘기한 한정 연애담’을 그린 예측불가 로맨틱 코미디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