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투의 화신’ 고경표, 공효진과 달달한 대화 “고마워. 나한테 와줘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고경표, 공효진/사진제공=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고경표, 공효진/사진제공=SBS ‘질투의 화신’ 방송화면

‘질투의 화신’ 고경표와 공효진이 달달한 대화를 나눴다.

22일 방송된 SBS ‘질투의 화신'(연출 박신우 극본 서숙향)에서는 표나리(공효진)와 고정원(고경표)이 서로 마음을 확인하고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고정원은 표나리에게 “오늘 많이 힘들었지?”라고 다정하게 물었고, 표나리는 “조금”이라고 답했다.

이에 고정원은 “고마워, 나한테 와줘서”라고 말했고, 표나리는 “저도 여기 오늘 두 번 오게 될지는 몰랐어요”라며 “기자님이 데려다 준거에요. 용기 못 냈을거에요 기자님 아니였으면”이라고 고백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