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수라’ 주지훈 “흥행? 나이 먹을수록 부담감 조금씩 생겨”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주지훈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배우 주지훈 / 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배우 주지훈이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의 흥행을 걱정했다.

주지훈은 22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아수라’ 인터뷰에서 “이제 나이를 먹으니 흥행에 대한 부담이 조금씩 생기더라”고 밝혔다.

이날 주지훈은 “어릴 적에는 내 연기에 정신없었다. 영화의 흥행을 걱정할 여유가 없었다”며 “열심히 찍은 영화이지 않느냐. 영화는 관객과의 간접적인 대화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수다를 떨고 싶은데 상대할 시간이 없으면 재미없고 심심하다. 열심히 신나게 찍은 영화니까 많은 사람들이 보고, 많이 얘기했으면 좋겠다. 얘기를 하고 싶은데 상대할 사람이 없으면 재미없고 심심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아수라’는 지옥 같은 세상에서 오직 살아남기 위해 싸우는 나쁜 놈들의 이야기를 그린 범죄액션 영화로 오는 28일 개봉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