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수라’ 황정민 “뉴스에 겉과 속 다른 인물 많이 등장해…연기에 참고”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황정민이 21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점에서 열린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 제작 사나이픽처스)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황정민이 21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CGV왕십리점에서 열린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 제작 사나이픽처스)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황정민이 ‘아수라’의 절대 악역 박성배 시장을 어떻게 준비했는지 밝혔다.

황정민은 21일 서울 성동구 CGV 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아수라’(감독 김성수)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악역을 맡게 되면 고민이 많아진다”고 말했다.

이날 황정민은 “당연히 이전에 했던 연기와 비슷한 톤이면 어떻게 하나 걱정한다. 그러나 말하는 얘기가 다르고 인물이 다르기 때문에 그 인물에 집중하다보면 나도 예상치 못한 박성배가 나올 것이라고 믿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황정민은 “어떻게 하면 박성배가 극중 악의 축으로서 관객들에게 정 떨어지는 인물이 될 수 있을지만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또, 황정민은 “연기를 위해 참고한 모델들이 많이 없을 거라고 생각하시는데, 영화처럼 악행을 저지르는 분들은 아니지만 겉과 속이 다른 사람들은 뉴스에 많이 나온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아수라’는 지옥 같은 세상에서 오직 살아남기 위해 싸우는 나쁜 놈들의 이야기를 그린 범죄액션영화로, 오는 28일 개봉한다. 청소년 관람불가.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