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케이투’ 송윤아 “윤아, 너무 예뻐…반했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송윤아,k2

배우 송윤아/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송윤아가 소녀시대 윤아와의 호흡에 대해 입을 열었다.

송윤아는 20일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셀레나홀에서 진행된 tvN ‘더 케이투(THE K2)’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함께 연기하는 윤아를 칭찬했다.

이날 송윤아는 윤아와의 호흡을 묻는 질문에 “당연히 너무 좋다”라며 입을 열었다.

송윤아는 과거 윤아와의 인연에 대해서도 얘기했다. 송윤아는 “수년 전에 영화제 진행을 볼 때, 죄송하게도 소녀시대와 춤을 춘 적이 있다. 연습을 같이 했었는데, 매번 스태프들에게 ‘윤아는 너무 예쁘다. 눈이 초롱초롱한 게 사슴 같아’라고 말했었다”라고 말했다.

또 송윤아는 “그 당시에 저에게 총총 걸어오며 ‘언니’라고 부르는데 그 모습에 반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송윤아의 말을 들은 윤아는 “송윤아 언니가 촬영장에서 내 헤어스타일까지 챙겨주시고 연기 얘기도 해주신다. 내가 배우는 게 너무 많다”며 화답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극중 대결 구도를 펼칠 예정. 이에 대해 송윤아는 “내가 (극 캐릭터 떄문에) 많이 괴롭혀야 한다. 마음은 그렇지 않다는 걸 윤아 씨가 알아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더 케이투’는 전쟁 용병 출신의 보디가드 K2와 그를 고용한 대선 후보의 아내, 그리고 세상과 떨어져 사는 소녀의 이야기가 그려질 보디가드 액션 드라마다. 오는 23일 오후 8시 첫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