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윌X매드클라운, ‘빈티지 박스’ 첫 주자… 음원킹 만났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케이윌X매드클라운 '빈티티박스' 티저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케이윌X매드클라운 ‘빈티티박스’ 티저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빈티지 박스’의 첫 번째 주자로 가수 케이윌과 래퍼 매드클라운이 낙점됬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19일 공식 SNS를 통해 ‘스타쉽 빈티지박스 Vol.1 케이윌 X 매드클라운 첫번째 주자로 출발합니다! 160923 많이 기대해주세요!’ 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티징 이미지에는 ‘케이윌 X 매드클라운’이라는 글과 함께 소녀의 모습을 담은 감각적인 일러스트가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더욱 자극하고 있다.

스타쉽 프로젝트 ‘빈티지박스(VINTAGE BOX)’는 국내 인디뮤직씬에서 큰 사랑을 받아왔던 명곡들을 스타쉽 아티스트들과 함께 재해석해 리메이크 음원을 발표, 인디씬의 숨은 실력파 아티스트들을 알리고 음악시장을 다각화하고자 하는 프로젝트이다.

스타쉽 관계자는 “현재 브로콜리너마저, 가을방학, 스탠딩에그, 어쿠루브, 커피소년, 빌리어코스티 등과 리메이크에 대한 의사타진을 완료했다.”며 “또한 두터운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는 김정윤 일러스트레이터와 시리즈별 아트워크작업을 진행할 예정.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케이윌과 매드클라운이 참여한 빈티지박스 첫 번째 곡은 오는 22일 자정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