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의 연인’ 이지은, 이준기 상처 지웠다 “가면 벗겨드릴게요”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이준기, 이지은 / 사진=SBS '달의 연인' 캡처

배우 이준기, 이지은 / 사진=SBS ‘달의 연인’ 캡처

‘달의 연인’ 이지은이 이준기의 상처를 가려줬다.

1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이하 달의 연인)’(조윤영 극본, 김규태 연출)에서는 해수(이지은)가 화장품을 만들어 왕소(이준기)의 상처를 덮었다.

해수는 얼굴의 상처로 인해 백성에게 외면당한 왕소가 신경쓰여 약재를 이용해 화장품을 만들어냈다. 해수는 기우제에 참여하려는 왕소를 붙잡고 “제가 그 가면 벗겨드리겠다”고 자부했다.

해수는 왕소의 눈가를 어루만지며 “흉이 있건 없건 황자님이 좋은 사람이라는 것이 저한텐 더 중요하다”며 왕소를 위로했다. 왕소는 자신을 보듬는 해수를 긴장되는 듯 바라보며 “맡겨도 되겠지? 난 이제 네 것이다”고 고백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