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왕 루이’ 남지현 “서인국과 8살 차이 무색..편하게 연기했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남지현이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쇼핑왕 루이'(극본 오지영, 연출 이상엽)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남지현이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쇼핑왕 루이'(극본 오지영, 연출 이상엽)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쇼핑왕 루이’ 남지현이 서인국과의 호흡을 언급했다.

남지현은 19일 서울 상암동 MBC홀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쇼핑왕 루이’ 제작발표회에서 서인국과의 호흡을 묻는 질문에 “사실 서인국 오빠와 저는 8살 차이가 난다”고 말했다.

그는 “오빠가 친화력이 정말 좋더라. 8살 나이차가 무색할 만큼 처음부터 편하게 대해줬다”며 “둘이 맡은 캐릭터도 한 집에 살 정도로 가까운 사이다보니 일부러 친해져야겠다는 부담감 없이 자연스럽게 호흡이 맞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서인국은 “남지현의 가장 큰 매력도 편안함이었다. 제가 장난이 좀 심한 편인데 극 중 캐릭터처럼 친다. 남지현도 그 장난을 캐릭터 성격대로 받아주더라. 아마 가장 빨리 친해졌던 상대 배우인 것 같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쇼핑왕 루이’는 돈으로 무엇이든 살 수 있었던 남자 쇼핑왕 루이(서인국)가 날개 없는 천사 고복실(남지현)을 만나 돈으로 살 수 없는 사랑의 정서를 귀하게 얻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21일 밤 10시 첫 방송.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