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왕 루이’ 서인국 “거지 역할에 매력 느꼈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서인국이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쇼핑왕 루이'(극본 오지영, 연출 이상엽)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서인국이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쇼핑왕 루이'(극본 오지영, 연출 이상엽)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쇼핑왕 루이’ 서인국이 이번 캐릭터에 대한 만족감을 나타냈다.

서인국은 19일 서울 상암동 MBC홀에서 열린 MBC 새 수목드라마 ‘쇼핑왕 루이’ 제작발표회에서 자신의 캐릭터를 소개하며 “거지로 전락하는 부분이 특히 마음에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거지가 되는 과정도 그렇고 기억을 잃는 과정도 그렇고 굉장히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그 부분을 보고 특히 매력을 느꼈다”고 출연 계기를 밝혔다.

이어 “거지가 된 후 입에 케첩을 묻히며 먹는 장면이 있는데 제가 더 많이 묻히려고 했다. 감독님이 말리실 정도였다. 재밌게 촬영했다”고 작품에 대한 애정을 내비쳤다.

‘쇼핑왕 루이’는 돈으로 무엇이든 살 수 있었던 남자 쇼핑왕 루이(서인국)가 날개 없는 천사 고복실(남지현)을 만나 돈으로 살 수 없는 사랑의 정서를 귀하게 얻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21일 밤 10시 첫 방송.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