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열 “양현석의 축하 문자, 기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조슬기

유희열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유희열이 권진아의 데뷔를 축하했다.

유희열은 19일 오전 11시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권진아의 새 음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오늘 아침, 양현석의 문자로 눈을 떴다”고 운을 뗐다.

그는 “가끔 문자로 연락을 주고받는데, 권진아의 음원 성적 차트를 캡처해 보내며 ‘축하한다’고 하더라”며 “그 전에는 자기 회사의 차트를 보냈는데, 기쁘다”고 전했다.

이어 “발표 전, 권진아에게 ‘어떤 성적이 나오든지 상처받지 말라’고 했는데, 많은 관심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권진아의 데뷔곡 ‘끝’은 애절한 발라드곡으로, 이별을 직감한 남녀의 이야기를 담는다. 유희열이 작사, 라디가 작곡에 참여했고 윤석철이 편곡해 완성도를 높였다.

권진아는 이날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