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쇼360’ 박찬욱 PD “빅뱅, 게스트로 나와줬으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박찬욱 PD /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박찬욱 PD /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스타쇼360’ 박찬욱 PD가 빅뱅에 러브콜을 보냈다.

박 PD는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CGV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스타쇼360’ 제작발표회에서 “현재 3회까지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그는 “엑소를 시작으로 방탄소년단, 아이오아이, 빅스가 출연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섭외해보고 싶은 아이돌을 묻는 질문에는 “마음 같아선 빅뱅을 꼭 출연시켜보고 싶다”며 “게스트로 나와줬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내비쳤다.

‘스타쇼360’은 스타가 직접 토크, 공연, 드라마 등 다양한 방식으로 어디서도 쉽게 하지 않았던 자신의 이야기를 공개하는 스타 단독 버라이어티 쇼다.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