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측, “엑소 디오, 이병헌 감독 웹드라마 주연 확정” (공식입장)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조슬기 (엑소 기자회견)

엑소 디오 / 사진=텐아시아 DB

그룹 엑소 디오가 웹드라마를 통해 배우로 컴백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19일 오전 텐아시아에 “디오가 이병헌 감독이 연출을 맡은 웹드라마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작품의 제목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제작을 맡은 제일기획 측에서 세부 상황을 조율 중이다.

디오는 극 중 대학교 영화과 학생으로 분해 재기발랄한 대학생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디오는 지난 2014년 SBS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로 연기 첫 선을 보인 뒤, 웹드라마 ‘우리 옆집에 엑소가 산다, 영화 ‘카트’, ‘순정’ 등에 출연해 호평을 얻었다.

이번 웹드라마 연출을 맡은 이병헌 감독은 영화 ‘스물’ 등을 통해 청춘의 이야기를 코믹하고 유쾌하게 그려내, 발랄한 연출의 이병헌 감독과 ‘연기돌’ 디오의 만남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