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쇼360’ 탁재훈 “김소혜, 학창시절 지코 좋아했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양세찬(왼쪽부터), 이용진, 김소혜, 탁재훈, 이특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양세찬(왼쪽부터), 이용진, 김소혜, 탁재훈, 이특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서예진 기자 yejin0214@

‘스타쇼360’ 탁재훈이 김소혜의 이상형을 폭로했다.

탁재훈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CGV에서 열린 MBC에브리원 ‘스타쇼360’ 제작발표회에서 김소혜의 활약을 언급했다.

그는 “소헤가 아직 고등학생이라 표현을 잘 못하는 편이다. 그래서 싫으면 싫다고 말하라고 조언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 학교 다닐 때 지코를 좋아했다고 하더라”고 깜짝 폭로한 뒤 “조용해 보이는데 힙합 가수를 좋아하는 것 보니까 분명히 발톱을 숨기고 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스타쇼360’은 스타가 직접 토크, 공연, 드라마 등 다양한 방식으로 어디서도 쉽게 하지 않았던 자신의 이야기를 공개하는 스타 단독 버라이어티 쇼다.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