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술남녀’ 공명-키, 2色 로맨스로 여심 저격수 등극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공명, 키 / 사진제공=tvN '혼술남녀'

배우 공명, 키 / 사진제공=tvN ‘혼술남녀’

‘혼술남녀’ 공명과 키가 새로운 여심 저격수로 주목받고 있다.

tvN 월화드라마 ‘혼술남녀’측은 19일 방송을 앞두고 공명과 키의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공명(공명 분)은 상큼한 연하남 매력으로 눈길을 끈다. 지난 주 박하나에게 직진하는 모습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낸 공명의 매력이 이번 주에도 계속되는 것. 사진 속 박하나에게 능청스럽게 윙크를 하는 공명의 모습이 다시 한번 여심을 설레게한다.

또 기범(키 분)의 모습 또한 시선을 집중시킨다. 이날 방송에서 기범은 자신의 동창인 샤이니 민호(민호 분)를 좋아한다는 채연(정채연 분)의 환상을 깨주겠다며 민호의 학창시절을 인터넷에 폭로하지만, 술을 마시고 귀가하던 중 민호의 팬클럽과 마주치게 된다. 이 과정에서 기범의 귀여운 만취연기가 폭발할 예정. 실제로 취한 듯한 기범의 자연스러운 굴욕연기가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혼술남녀’는 서로 다른 이유로 혼술하는 노량진 강사들과 공시생들의 이야기를 다루는 공감 코믹 드라마다. 극심한 취업난으로 대한민국의 고시 준비생이 30만명에 육박하는 이 시대상과 공시생들의 일상과 애환을 현실감있게 담아내 공감대를 형성한다. ‘혼술남녀’는 매주 월,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