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풍아’ 장세현, 황보라 떠올리며 미소 ‘반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불어라 미풍아' 장세현, 황보라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불어라 미풍아’ 장세현, 황보라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불어라 미풍아’ 장세현이 황보라에게 반했다.

18일 방송된 MBC ‘불어라 미풍아’에서는 이장수(장세현)와 조희라(황보라)가 함께 술을 마시다 모텔에서 하룻밤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장수는 술에 취해 정신을 잃은 조희라를 모텔에 데려다주고 침대 아래서 잠을 청했다. 다음날 눈을 뜬 조희라는 어머니의 전화를 받고 황급히 모텔을 빠져나갔다.

홀로 집에 돌아온 이장수는 조희라의 얼굴을 떠올리며 미소를 지었다. 곧 정신을 차린 이장수는 “아니다. 그런 여자 얼굴은 떠올릴 필요가 없다”며 “술 사주고 오버이트 한다고 등까지 두들겨줬는데 고맙다는 말 한 마디도 없이 사라지다니. 배신의 아이콘이다”고 서운해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