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풍아’ 임지연, 손호준에 “진짜 대한민국 국민 된 것 같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불어라 미풍아' 손호준, 임지연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불어라 미풍아’ 손호준, 임지연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불어라 미풍아’ 임지연이 손호준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18일 방송된 MBC ‘불어라 미풍아’에서는 서울 데이트를 마친 이장고(손호준)와 김미풍(임지연)이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고는 “북한에 있어야 할 너랑 여기서 아이스크림 먹고 있는 게 이상하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다”고 말했다.

장고는 또 미풍이 탈북 이유를 쉽사리 이야기하지 못하자 “괜찮다”고 말했다. 미풍은 “그 이야기는 나중에 할 기회가 있을 것”이라면서 “오빠 덕분에 여기 와서 처음으로 서울 사람이 된 것 같았다. 대한민국 국민이 된 것 같았다”고 진심을 드러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