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 전인권 “이모티콘 선물에 출연 결정”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전인권, 양희은 /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 캡처

전인권, 양희은 / 사진=SBS ‘판타스틱 듀오’ 캡처

‘판타스틱 듀오’ 전인권이 수줍게 출연 계기를 밝혔다.

18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판타스틱 듀오'(이하 판듀)는 왕중왕전으로 꾸며져 8명의 가수와 화제의 판듀들이 총출동해 노래 대결을 펼쳤다.

이날 전인권은 출연 계기를 묻는 MC 전현무의 질문에 “여자들한테 갑자기 문자가 왔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전인권이 언급한 ‘여자’는 ‘판듀’ 작가들을 칭하는 말로, 그는 “제가 공짜를 좋아하는데 이모티콘을 선물 받았다. 그래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또 그는 “사실 특별한 인연이 있는 출연자가 있다. 제가 19살때 정말 좋아했던 가수 양희은 씨다”라고 양희은과의 친분을 언급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