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르스타’ 이영애 “남편과 아이들, 예능 좋아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이영애 / 사진=SBS '부르스타' 캡처

이영애 / 사진=SBS ‘부르스타’ 캡처

‘부르스타’ 이영애가 출연 계기를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추석 파일럿 ‘노래 부르는 스타-부르스타'(이하 부르스타)에서는 데뷔 26년 만에 단독 예능 게스트로 나선 이영애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네 명의 MC 김건모, 강승윤, 이수근, 윤종신은 이영애에게 출연 계기를 질문했다.

이영애는 “처음엔 어색할 것 같았는데 재밌을 것 같더라”고 말했다.

이어 “남편과 아이들이 예능프로를 좋아한다. 예전에는 못했을 것 같은데 최근에 여유가 생겼다”며 이유를 밝혔다.

또 이영애는 “집에 오신다고 해서 비빔국수를 할지 잔치국수를 할지 고민했다”며 다정한 면모를 드러내기도 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