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듀엣가요제’ 크나큰 정인성 “첫 개인 스케줄 나왔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김완선, 정인성 / 사진=MBC '듀엣가요제' 캡처

김완선, 정인성 / 사진=MBC ‘듀엣가요제’ 캡처

‘듀엣가요제’ 크나큰 정인성이 김완선과의 듀엣 소감을 밝혔다.

16일 방송된 MBC 추석특집 ‘듀엣가요제’에서는 후배 가수들과 팀을 이뤄 듀엣 무대 대결에 나선 가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완선은 크나큰 멤버 정인성과 팀을 이뤄 태양의 ‘나만 바라봐’를 새롭게 선보였다.

두 사람은 완벽한 하모니와 댄스 합을 이루며 무대를 장악했다.

무대가 끝난 뒤 정인성은 “선배님 덕분에 크나큰에서 첫 개인 스케줄을 나왔다”고 소감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처음엔 대선배라 어려웠는데 애교가 많으시더라. 선배와 많이 친해졌고 음악적으로도 성장하는 기회가 됐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