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씬스틸러’ 조재현, 김정태 잡동사니 애드리브에 ‘NG’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조재현, 김정태, 황석정 / 사진=SBS '씬스틸러' 캡처

조재현, 김정태, 황석정 / 사진=SBS ‘씬스틸러’ 캡처

‘씬스틸러’ 조재현이 김정태의 애드리브 연기에 웃음을 참지 못했다.

16일 방송된 SBS 추석 파일럿 ‘씬스틸러’에서는 바로 대신 김정태와 연기 대결에 참여한 조재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신동엽과 특별 진행자로 나선 조재현은 NG를 낸 바로를 대신해 김정태의 비리를 조사하는 형사 연기에 도전했다.

조재현은 처음부터 강렬한 눈빛으로 김정태를 쏘아보며 주도권을 쥐려 했으나 김정태는 자물쇠, 열쇠, 주사기 등 미리 챙겨둔 다양한 소품을 꺼내며 조재현을 당황하게 했다.

결국 조재현은 웃음을 참지 못하며 “김정태는 우리들과 다른 사람 같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황석정은 “선배가 김정태의 잡동사니 애드리브에 당황하는 모습이 너무 재밌더라”고 관람 소감을 전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