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현아, 홍원기 감독과 절친 “형이라고 부를 정도”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현아, 홍원기 감독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현아, 홍원기 감독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현아와 뮤직비디오 감독 홍원기의 친분이 드러났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11회에서는 여러 핫한 아이돌들과 작업한 스타 감독 홍원기가 출연한다.

이날 홍원기 감독은 최고의 섹시 스타 현아와 가장 친분이 깊다고 언급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아는 홍원기 감독과의 전화 통화에서 “형이라고 부를 정도로 친한 사이다”라며 홍원기 감독과의 친분을 내비쳤다.

이어 영화 감독들이 나와 있는데 영화나 연기에는 관심이 없느냐는 질문에 현아는 “한 가지 길에만 집중할 생각이다”라며 수줍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