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소다남매, 시우민-첸 드디어 만난다 ‘행복’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소다남매X엑소 시우민-첸 / 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소다남매X엑소 시우민-첸 / 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 소다남매가 엑소 시우민과 첸을 만난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148회에서는 시우민, 첸과 만난 소다 남매의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첸은 닮은꼴 다을에게 영상편지를 통해 깊은 애정을 드러낸 바 있어 오랜 기다림 끝에 성사된 두 사람의 만남이 관심을 집중시켰다.

최근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 다을은 첸의 등장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첸은 다을과 친해지기 위해 다을의 가면을 쓰고 나타나 자신을 큰 엉아라고 소개했는데, 다을은 첸의 등장에 깜짝 놀라 아빠 이범수의 뒤로 줄행랑을 쳤다.

이에 첸은 가면을 바로 벗어던지고 다을과 눈높이를 맞춰 다정함을 드러내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시우민은 소다 남매를 위해 고퀄리티 괴물 놀이부터 헬륨가스로 음성변조까지 펼쳐 웃음을 선사했다. 더욱이 시우민은 소을이 선물해준 꽃 머리핀을 소중히 다루는 등 첸 못지않은 다정한 면모로 소을의 마음을 움직였다.

이범수는 첸을 보며 “나의 젊은 시절을 보는 것 같다”며 감탄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소다남매와 엑소 멤버들의 만남은 오는 18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