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서인국, 몰래 음식 빼돌린 이유 ‘훈훈’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서인국 /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서인국 /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정글의 법칙’ 서인국이 팀원들을 위해 남은 음식을 챙겼다.

16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몽골'(이하 정글의 법칙)에서는 병만족이 실제 몽골의 유목민을 만나 물물교환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서인국은 유목민이 대접해준 전통 음식을 맛보던 중 눈치를 보더니 가방과 주머니에 몰래 음식을 챙겼다.

하지만 이내 제작진에게 들통나고 말았다. 서인국은 머쓱하게 웃으며 “우리 식구 줘야죠”라며 자리에 함께하지 못한 다른 멤버들을 위한 음식임을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에 제작진이 음식을 가져가는 것을 허용치 않자 “그럴거면 저도 안 먹을게요”라며 의리 있는 모습을 보였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