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기안84, 폐암 투병 아버지 사연 공개 ‘뭉클’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기안84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기안84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기안84가 폐암으로 돌아가신 아버지와의 사연을 공개했다.

1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173회에서는 기안84가 아버지의 산소를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안84는 어머니와 전화통화를 한 뒤 목욕재개를 하고 아버지의 산소를 찾았다. 그는 산소에 가기 전 앨범 속 가족사진을 들여다보며 “커서 찍은 게 하나도 없네”라고 아버지와의 추억을 회상했다.

기안84는 어머니가 알려준 산소 제사 물품들을 챙겨 산소로 향했고, 투박하지만 정성이 담긴 손길로 제사상을 차리며 아버지에 대한 솔직한 속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공무원이셨던 아버지의 엄격한 성격을 언급하고 처음 데뷔해서 만화를 그릴 때 아버지가 폐암에 걸려 투병했음을 고백했다. 또한 아버지의 투병생활 얘기와 함께 과거 청소년기 시절의 이야기를 풀어내 공감을 안겼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