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김상중X김병만, 차원이 다른 48시간 브로맨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정글의 법칙 with 김상중' 스틸컷 /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with 김상중’ 스틸컷 / 사진제공=SBS

‘정글의 법칙’ 배우김상중과 개그맨 김병만의 특급 브로맨스가 펼쳐진다.

15일 방송되는 SBS 추석특집 ‘정글의 법칙 48시간 with 김상중’은 매주 금요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의 스핀오프 프로그램으로 ‘국민 족장’ 김병만과 ‘국민 탐정’ 김상중이 48시간 동안 1:1 정글 생존에 도전한다.

무엇보다 주목할 점은 SBS 간판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와 ‘정글의 법칙’의 메인 MC인 김상중, 김병만의 특급 컬래버레이션. 제작진에 따르면 쉽게 어울리기 힘들어 보일 정도로 다른 이미지를 가진 두 사람이 의외로 순식간에 친해졌다는 후문이다.

김상중은 남다른 입담으로 현장을 초토화 시켜 ‘아재 개그의 대부’라고 불렸는데, 심지어 몸 개그인 슬랩스틱까지 선보이며 예능감을 뽐내는 바람에 개그맨인 김병만이 오히려 “개그 사부로 모시고 싶다”며 감탄했다고.

이어 두 사람은 추위를 이겨내기 위해 백허그를 하는 것으로도 모자라 잘 때는 서로를 꼭 껴안고 자며 살뜰히 챙기더니, 급기야 김병만이 김상중에게 볼 뽀뽀를 선사하고 김상중은 김병만에게 애교를 부리기까지 한다. 추석 당일인 15일 목요일 오후 5시 50분 방송.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