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14 김의성 더블유 마지막

김의성이 'W' 종영 소감을 밝혔다 / 사진제공=김의성 페이스북